본문바로가기


Human-centered ICT, Emotional Design, Smart Care

휴먼ICT융합학과 Human ICT [DEPARTMENT OF HUMAN ICT CONVERGENCE]

휴먼 ICT 융합학과는 인간 중심 ICT(모바일, 네트워크, 인간친화적 지능화)를 기반으로 하여, 스마트 라이프 문화이해, 디자인적 감성, 마케팅능력을 함양하여, 스마트 케어를 위한 감성인지 UI/UX의 새로운 가치를 창조해 내는 “휴메니어” (휴먼+엔지니어) 양성을 목표로 한다.


 
login

산학협력
성균관대와 삼성디자인스쿨(SADI), 융합교육 교류협력 협정체결
작성자 : 조준동 [ 조회수 : 3,782 ]
15-06-19 19:50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성균관대학교(총장 정규상) 성균융합원 및 예술대학과 삼성디자인스쿨(이하 SADI․학장 김영준)이 디자인 분야 융합 교육프로그램의 개발 및 운영과 차세대 글로벌 인력 양성에 관한 교류협력양해각서(MOU)를 지난 17일(수) 오후 6시에 자연과학캠퍼스 제1회의실에서 체결했다.

*SADI; SAMSUNG Art&Design Institute. 이하 SADI

 

양 기관은 디자인 분야의 다양한 융복합 교육프로그램의 개발‧운영과 차세대 글로벌 인력 양성을 위해 필요한 상호 교육과정 교류 및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협정 체결을 따라 △성균관대 융합 캡스톤 프로그램 교육과정의 수업 교류 △SADI 국제워크샵과 융합 프로그램 교육과정의 수업 교류 △관련 교수진 연구분야 상호 교류회 운영 등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성균관대 성균융합원은 학문간, 산업간 경계를 넘어 융합적 사고능력을 바탕으로 창의적으로 문제해결을 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고, 선제적으로 글로벌 이슈 및 미래선도 학문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기 위해 2013년 출범하였다. 성균융합원 소속 일반대학원인 휴먼ICT융합학과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융합 특성화 대학원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2013년 2학기에 개설되었으며, 매년 15명의 석사과정 신입생을 선발하여 디자인-인지-공학의 융합 학제간 교육을 통해 휴메니어(휴먼-IT엔지니어) 양성을 목표로 한다. SADI는 21세기 디자인 경쟁력 시대를 이끌 창의적 인재 양성을 목표로 1995년 설립되었으며, 기업과 시장의 요구를 실제 교육과정에 적용함으로써 현장과 실무를 이해하고 이론과 실제의 균형감각을 갖춘 인재를 육성한다.

 

성균관대 성균융합원 이영관 원장은 “이번에 본교의 성균융합원 소속 휴먼ICT융합학과와 예술대학의 디자인학과가 함께 이루어 낸 교내 디자인-공학-인문학 융합 교육 및 연구의 성과가 SADI와의 융합교육 교류협력의 필요성을 이끌어 낸 것이며 이를 통해서 차세대 글로벌 인력 양성을 위해 필요한 상호 교육과정 교류 및 협력을 진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휴먼ICT융합학과의 조준동 학과장은 “기업체 교육기관의 디자인 중심의 실무와 대학의 창의적 IT 기반의 다학제 융합 교육 프로그램이 상호 필요해짐에 따라 이와 같은 산학교육 협력 모델이 마련된 것”이라며, 이번 MOU를 통해 앞으로 실질적인 상호 교류가 이루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금년 8월17일부터 19일까지 2박3일간 서울 강남소재 SADI캠퍼스에서 SADI가 주최하는 미국 Parsons New School of Design 교수 초청 ‘국제 하계 워크샵’에 성균관대학교 “융합캡스톤디자인” 수강학생이 참석하여 SADI 학생들과 함께 “IoT and design fiction”라는 주제로 워크샵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융합캡스톤디자인” 과목의 다학제 융합 프로젝트에 SADI 학생들이 참여하여 함께 힘을 합쳐 인간친화적이고 감성적인 차세대 융합제품 제작할 예정이다.

 

 

융합캡스톤디자인 과목은 2012년 가을학기부터 성균관대학교 예술대학에 매학기 개설되는 과목으로 IT와 디자인 중심의 다양한 학문분야를 연계하여 학제간 융합을 통한 창의적 디자인 상품 및 서비스, 기술개발, Business Model 등의 프로젝트를 설계한다. 팀 티칭으로 운영되며 담당교수는 정보통신대학 조준동 교수가 맡고 있다. 1개 팀을 4~5명으로 다학제 (인문-공학-디자인) 팀을 구성하며 팀당 제작비가 지원되어 데모가 가능한 프로토타입을 제작한다.

 

 

제목 없음.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