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Human-centered ICT, Emotional Design, Smart Care

휴먼ICT융합학과 Human ICT [DEPARTMENT OF HUMAN ICT CONVERGENCE]

휴먼 ICT 융합학과는 인간 중심 ICT(모바일, 네트워크, 인간친화적 지능화)를 기반으로 하여, 스마트 라이프 문화이해, 디자인적 감성, 마케팅능력을 함양하여, 스마트 케어를 위한 감성인지 UI/UX의 새로운 가치를 창조해 내는 “휴메니어” (휴먼+엔지니어) 양성을 목표로 한다.


 
 
login

공지
[뉴스]매주 500만건 기사쓰는 '인공지능'…지식서비스사회 新모델 제시
작성자 : 최고관리자 [ 조회수 : 1,456 ]
18-01-16 07:37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매주 500만건 기사쓰는 '인공지능'지식서비스사회 모델 제시

기사입력 : 2017-11-09 11:34

 

[이투데이 세종=박엘리 기자] 2017 지식서비스 국제 컨퍼런스

 

산업통상자원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9일 오후 1시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한 '2017 지식서비스 국제 컨퍼런스'에서 미래 비즈니스 인공지능(AI) () 서비스 모델이 제시됐다.

 

지식서비스는 지식을 집약적으로 생산가공활용하고, 다른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으로 엔지니어링, 디자인, 컨설팅 등을 포함한다.

2009년에 처음 개최한 이래 8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기업과 연구소, 학계, 일반인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지식서비스를 통한 미래 비즈니스 창출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컨퍼런스에는 지멘스, 다음소프트, 더코타키그룹 등 국내외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의 혁신 사례와 새로운 사업(비즈니스) 모델이 소개됐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인더스트리 4.0의 선도기업인 지멘스의 전력 부문 총괄 토마스 굴덴(Thomas Gulden)디지털 현실화(Making Digital Real)’이라는 주제로 지멘스의 스마트팩토리 기술과 앞으로의 비전을 공유했다.

최근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기업으로 주목받고 있는 그렉터 김영신 대표는 '포지티브 플로우와 스마트팩토리'를 주제로 강연했다.

다음소프트의 송길영 부사장은 적응 그리고 협력이란 주제로 빅데이터가 주도하는 제조업의 미래 방향을 제시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AI 기반의 흥미로운 서비스 모델이 제시됐다.

매주 500만개 기사를 쓰는 인공지능로봇인 워드스미스를 개발한 더코타키그룹의 제임스 코타키(James Kotecki) 대표는 미래 사업 이야기(The stories that sell the future)’를 주제로 이야기했다.

스웨덴 가비가이의 라스 햄버그(Lars Hamberg)대표는 인공지능(AI) 기반으로 돌고래의 언어를 번역하는 기술을 탄생시킨 스토리를 공유했다.

우리 대표 AI 기업인 유비원의 고영률 대표는 인공지능 고객상담서비스(CRM) 챗봇의 개발자로 기업의 비정형 데이터와 인공지능(AI) 활용방안을 주제로 발표했다.

 

한편, 이날 사전행사로 산업부는 지식서비스 우수기업과 유공자에 대한 시상식을 갖고 이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와이비엠넷, 지노테크, 상상스토리 등 지식서비스 우수기업 6개와 비욘드아이티 김계철 대표, 조준동 성균관대학교 교수 등 10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세종=박엘리 기자 ellee@etoday.co.kr

 

[출처] 이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560605#csidx611401d3cc17484b0131489e69756df